FC2ブログ

    18日晩餐会での金正恩演説 (2018年9月18日 「AJU TV」)

    AJU TVなるチャンネルに18日の晩餐会における「元帥様」演説全文があった。

    **************
    文在寅大統領と金ジョンスク女史、そして南側のお客さん、花咲く春の季節である去る4月と5月の板門店会談に続き、豊かな秋にこのように平壌で文在寅大統領夫妻と皆様に再び会えたことを実に嬉しく、感慨深く思っています。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그리고 남측의 손님 여러분 꽃 피는 봄 계절인 지난 4월과 5월의 판문점 상봉에 이어 풍요한 가을에 이렇게 평양에서 문재인 대통령 내외분과 여러분을 또다시 만나게 되어 참으로 기쁘고 감회가 깊습니다.

    私はまず、民族の前で約束した板門店宣言の履行のためにご苦労され、平和の新たな時代、民族の繁栄の新たな時代を揺らぐことなく続けていこうとする固い気持ちを抱き、平壌を訪問した文在寅大統領夫妻と一行を熱烈に歓迎します。
    나는 먼저 민족 앞에 약속한 판문점 선언의 이행을 위해 노심초사하시며 평화의 새 시대, 민족 번영의 새 시대를 흔들림 없이 이어나가려는 굳은 마음을 안고 평양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내외분과 일행을 열렬히 환영합니다.

    過去、民族全てに平和繁栄の夢と希望を抱かせた歴史的な6.15と10.4宣言が生まれた意義深いここ平壌で、我々の対面となり、限りなく感慨無量で、一方では肩にさらに重い荷物を感じています。
    지난 시기 온 겨레에게 평화 번영의 꿈과 희망을 한껏 부풀게 했던 역사적인 6.15와 10.4 선언이 탄생한 뜻깊은 여기 평양에서 우리들의 만남이 되어 한없이 감개무량하고 한편으로는 어깨가 더 무거워짐을 느끼게 됩니다.

    私は4月、新たな歴史の出発線で信号弾を撃つ心情で板門店分離線を越えながら、文在寅大統領と共に信頼と友誼を厚くし、歴史的な板門店宣言を採択しました。
    나는 지난 4월 새로운 역사의 출발선에서 신호탄을 쏘는 심정으로 판문점 분리선을 넘었으며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신뢰와 우위를 두텁게 하고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을 채택하였습니다.

    その時からわずか数ヶ月間に、北南関係では劇的な変化が連続して起こり、我々が共に敷いた新たな平和の軌道、統一の軌道で外風に勝ちながら止まることなく真っ直ぐに走ってきました。
    그때로부터 불과 몇 달 사이에 북남관계에서는 극적인 변화들이 연이어 일어나고 우리들이 함께 깔아놓은 새로운 평화의 궤도, 통일의 궤도에서 외풍과 역풍을 이겨내며 멈춤 없이 곧추 달려왔습니다.

    私は、我々が板門店で始めた歴史的な初の出発が、民族全てを不信と団結の沼の中から果敢に抜け出し、和解と統一に合流させ、この強い流れが今は誰も押し戻すことができない民族和解と平和繁栄の新たな時代へ堂々と入ったことについて、満足に考えており、この場を借りて人知れず苦渋をされながら、このような新たな時代を切り開くために全ての努力を傾注された文在寅大統領に心より謝意を表します。
    나는 우리가 판문점에서 시작한 역사적인 첫 출발이 온 겨례를 불신과 대결의 늪 속에서 과감히 벗어나 화해와 통일에 합류하게 되었고 이 거세찬 흐름이 이제는 그 누구도 되돌려 세울 수 없는 민족화해와 평화번영의 새 시대로 당당히 들어서게 된 데 대해 만족스럽게 생각하며 이 자리를 빌어 남모르는 고충을 이겨내며 이러한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인 문재인 대통령께 심심한 사의를 표합니다.

    我々が気持ちと意を合わせ、北南関係で前例ない豊かな秋を迎えさせた過去数ヶ月間を誇り高く振り返りながら、我々は今後、さらに多くの仕事ができるという自尊心と勇気を持つことになり、歴史と民族のためにさらに多くの仕事をしなければならないという重い使命と義務をさらに切実に感じています。
    우리가 마음과 뜻을 합쳐 북남관계에서 전례 없이 풍요한 가을을 안아온 지난 몇 달간을 긍지 높이 돌아보면서 우리는 앞으로 더 많은 일을 할 수 있다는 자존심과 용기를 가지게 되었고 역사와 민족을 위해 더 많은 일을 하여야 한다는 무거운 사명과 의무를 더욱 절감하게 됩니다.

    我々は、良く出発した平和と統一繁栄の新たな歴史を継続して書き続けなければならず、北南関係で花咲く春の日と豊かな秋だけがあるように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
    우리들은 좋게 출발한 평화와 통일번영의 새 역사를 계속 써 나가야 하며 북남 관계에서 꽃 피는 봄날과 풍요한 가을만이 있게 만들어 나가야합니다.

    もちろん、我々の前進途上には、多くの難関が置かれており、逆風も大変なものになるはずです。
    물론 우리의 전진 도상에는 많은 난관이 가로 놓여있고 역풍도 만만치않을 것입니다.

    しかし、北と南がお互いに手を携えて、意と心を合わせて、左顧右眄せず、前進するとき、道は開け、我々自ら主人となる新たな時代は揺らぐことを知らず、さらに力強く前進することになるでしょう。
    그러나 북과 남이 서로 손을 맞잡고 뜻과 마음을 합쳐 좌고우면하지 말고 앞으로 나갈 때, 길은 열릴 것이며 우리 스스로 주인이 되는 새로운 시대는 흔들림을 모르고 더욱 힘 있게 전진하게 될 것입니다.

    我々にこれが何よりも大切であり、貴重な資産です。
    우리에게 이것이 무엇보다 소중하며 귀중한 자산입니다.

    我々は、そうした気持ちを持つことと意志を持って、今回、文在寅大統領と一緒に板門店宣言を継承、発展させるための諸般の問題を虚心坦懐に議論できるでしょう。
    나는 그러한 마음가짐과 의지를 가지고 이번에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판문점선언을 계승 발전시켜나가기 위한 제반 문제들을 허심탄회하게 논의할 것입니다.

    その間、文在寅大統領と積み上げてきた信頼と信頼があるので、平和を抱き繁栄する朝鮮半島の未来を切り開いていこうとする我々の歩みは、さらに速くなるはずだと思います。
    그동안 문재인 대통령과 쌓아온 신뢰와 믿음이 있기에 평화를 얻고 번영하는 조선 반도의 미래를 열어나가려는 우리의 발걸음은 더욱 빨라질 거라고 생각합니다.

    北と南の波打つ和解と団合の熱い熱気を大切にし、高調させるために、惜しみない努力をします。
    북과 남의 굽이치는 화해와 단합이 뜨거운 열기를 소중히 시키고 더욱 고조시키기 위하는 데 아낌없이 노력하겠습니다.

    私は、文在寅大統領とのこの意義深い会談が、北南関係の画期的な発展と平和繁栄に向かって進む前進をさらに加速化させ、民族全てに再び大きな自信と喜びを抱かせる歴史的な契機となるはずだと確信しています。
    나는 문재인 대통령과의 이 뜻깊은 상봉이 북남 관계의 획기적인 발전과 평화 번영을 향해 나가는 전진을 더욱 가속시키고 온 겨레에게 다시 한번 크나큰 심신과 기쁨을 안겨주는 역사적인 계기로 되리라고 확신합니다.

    文在寅大統領と金ジョンスク女史の健康のため、そしてこの場に参席された南側の貴賓と皆様全ての健康のために杯を上げることを提起します。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의 건강을 위하여 그리고 이 자리에 참석하신 남측의 귀빈들과 여러분 모두의 건강을 위하여 잔을 들 것을 제의합니다.


    Source: AJU TV, YouTube, 2018/09/18

    コメントの投稿

    非公開コメント

    プロフィール

    川口智彦

    Author:川口智彦
    「크는 아바이(成長するオッサン)」

    ブログの基本用語:
    「元帥様」=金正恩朝鮮労働党委員長(上の絵の人物)、2016年12月20日から「最高領導者同志」とも呼ばれる
    「首領様」=金日成主席
    「将軍様」=金正日総書記
    「政治局員候補」=金ヨジョン(「元帥様」の妹)、2018年2月11日から「第1副部長同志」とも
    「白頭の血統」=金一族
    「大元帥様達」=「首領様」と「将軍様」
    「女史」=李雪主夫人(2018.07.26より「同志」に)

    우 그림은 충정 담아 아이가 그린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이십니다.

          dprknow

    最新記事
    最新コメント
    最新トラックバック
    月別アーカイブ
    カテゴリ
    Visitors
    検索フォーム
    RSSリンクの表示
    リンク
    QRコード
    QR